약혐) 이래도 갓냥이입니까.jpg

0 0 0

약혐) 이래도 갓냥이입니까.jpg 이미지 #1

약혐) 이래도 갓냥이입니까.jpg 이미지 #2
길고양이에게 물린 한 남성이 팔을 절단한 사연이

누리꾼들에게 관심을 끌고 있다.

사연의 주인공은 미국인 폴 게이로드(게이의 길 아님).

그는 2012년 어느 날 고양이가 쥐를 삼키지 못하는

모습이 안쓰러워 빼내주려고 손을 뻗었는데 놀란

길고양이에게 양손을 물렸다.

대수롭잖게 생각하곤 넘어갔지만 다음날 문제가 생겼다.

물린 상처 부위에 멍 같은 게 생긴 것.

게이로드는 돈이 많이 드는 병원에 가기보다는 약국에서

소독약을 구입해 간단하게 차가 치유를 하는 방법을 택하고

상처를 이틀간 방치했다.

멍 자국이 양 손을 덮은 뒤에야 병원에 간 게이로드는

자신이 흑사병에 걸렸다는 것을 알게 됐다.

다행히 게이로드는 한 달 만에 완쾌했지만 후유증이 심각했다.

흑색으로 변한 양 손은 물론 발가락까지

대부분 절단해야만 했다.

게다가 병원비가 무려 1억원가량이나 나왔다.

Hot Issue
0 Comments